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퀵메뉴 바로가기

유지관리요령

HOME > 승강기와 생활 > 승강기 유지관리 > 유지관리요령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복사 하기
  • 인쇄

관리주체의 적극적인 관심 필요

  • 승강기의 유지관리는 유지관리업체에게 위탁하여 수행하는 경우가 대부분
  • 유지관리업체는 시간과 공간적인 제약으로 일상적인 관리를 할 수 없음
  • 관리주체 또는 안전관리자의 적극적인 관심이 필요

평상시 문제점을 메모하였다가 유지관리점검시 전달

  • 문제점은 사소한 이상이라도 반드시 주지시켜서 해결
  • 경미한 부분은 점검이 되지 않는 경우가 많으므로 점검 전에 이러한 내용을 통보

고장발생시 고장의 원인 및 조치내용에 대한 확인

  • 고장내용에 대한 점검을 실시한 후에 반드시 고장 원인을 확인하고 조치내용을 기록·보관
  • 최근의 엘리베이터는 제어반의 주 전원 스위치의 ON-OFF동작으로 다시 운행되는 경우가 대부분
  • 이러한 경미한 고장도 고장원인이 누적되면 사고의 원인이 될 수도 있음

유지관리업체를 관리

  • 유지관리계약 시 부록의 표준계약서를 참조
  • 고장발생시 유지관리업체에 유선연락을 하고 연락시간, 도착시간, 수리완료 시간을 기록
  • 승강기의 비운행시간에 대한 주기적인 통계를 작성
    ▶ 승강기의 비운행시간이란 해당승강기가 고장, 점검, 수리 등으로 인하여 사용할 수 없는 시간
  • 월 단위로 비운행시간을 산출하여 유지관리업체를 관리

사용자는 보수 실태에 관심을 가져야

  • 월정유지관리비에만 관심을 가지고 가능한 싼값으로 계약을 맺으려 하는 경우가 많음
  • 기술력이 부족하고 신용이 없는 유지관리업체를 선정하는 경우, 고가품인 엘리베이터의 수명이 단축
  • 엘리베이터는 고가의 설비이며 복잡하고 정교한 기계장치이므로 충분한 기술력과 관련장비(소프트웨어 및 전용공구) 보유가 필수
  • 사용자들은 어떠한 유지관리업체와 계약을 맺고 있는지, 항상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음

고장률과 수명

  • 엘리베이터가 15년~20년이 되면 고장률이 급격히 증가 될 수 있음
  • 이러한 엘리베이터는 그 수명을 다하였다고 볼 수 있음
  • 이 때에는 승강기의 수리비용이 급격히 증가되므로 승강기 교체공사를 면밀히 검토

엘리베이터의 고장률곡선

엘리베이터 고장률 곡선 그래프로 일반적으로 사용시간이 길어질수록 고장률은 올라간다. 고장률에 따른 1차 경고선(주의)과 2차 경고선(위험)구간 사이에 고장률이 해당한다면 교체가 필요하며 2차 경고선(위험) 구간을 넘어가게 되면 파괴해야 한다. 시간이 지날 수록 고장률이 감소하는 구간을 초기불량영역구간(시간)이라고 한다. 시간이 지나도 고장률에 별다른 변화를 보이지 않는 구간을 안전영역구간(시간) 이라고 한다. 고장률이 상승하기 시작하면 열화영역구간(시간)에 들어섰다고 여겨지며 간이진단으로 이상을 확인해야 하며 점검주기도 확인해야 한다. 고장률이 1차 경고선(주의)을 넘게 되면 주의영역구간(시간)에 들어선 것이며 교체시기가 도래한 것이다. 정밀 진단을 실시해 남아있는 수명예측과 수리일자를 결정해야 한다. 고장률이 2차 경고선(위험)을 넘게 되면 위험영역(시간)에 들어선 것이며 파괴하는 것을 결정해야 한다.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도 평가를 작성해 주세요.
작성해주신 의견을 바탕으로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담당자 : 사고조사실 구태영 전화 : 055-751-0838


퀵메뉴